전체 메뉴

경남소방본부 "가을 수확 철 농기계 사고에 주의하세요"

농기계 사고, 5월과 10월에 많이 발생
농기계 사용 안전 수칙 준수해야

정창현 기자 승인 2022.10.05 22:56 | 최종 수정 2022.10.05 22:55 의견 0

경남도 소방본부는 가을 수확철 농기계 사용이 늘면서 농기계 안전사고에 각별한 주의를 할 것을 당부했다.

119 출동 통계에 따르면 최근 3년간 발생한 농기계 사고가 총 520건이다. 이 중 10월에 발생한 농기계 사고는 전체 사고의 64건으로 월평균 발생 건수인 43.3건보다 높았다.

사고 종류별로는 경운기 사고가 61.5%인 320건으로 가장 많았고 콤바인·예초기 사고 26%인 135건, 트랙터 사고가 12.5%인 65건으로 발생했다. 주요 장소는 논밭·축사가 224건, 도로·철도가 202건으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119 소방대원들이 경운기 전복사고 현장에서 환자 상태를 확인하고 있다. 경남도 제공
차선을 넘어 불법 추월한 덤프트럭에 받힌 트랙터가 파손돼 있다. 정창현 기자

이들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농기계 회전체 작업 등을 할 때 소매와 바지 밑단 잘 조이기 ▲운행 전 농기계 안전 점검 ▲경사로, 좁은 길 등 논밭 출입 시 주변 안전확보 ▲도로 주행 시 교통법규 철저히 준수 ▲농기계 등화장치 부착 ▲음주 후 농기계 조작 금지 ▲과도한 적재 금지 등이 있다.

김종근 소방본부장은 "농기계 사고는 끼임·감김 사고와 교통사고가 가장 많다"며 "아차하면 대형 사고가 발생할 위험이 큰 만큼 안전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더경남뉴스